2021년 아주미디어그룹 데일리동방 직원 공개채용 2021.01.04(월) ~ 01.15(금), 18시까지 배너 닫기

LH '베트남 사회주택 개발 종합정책 수립용역' 최종보고회 개최

안선영 기자입력 : 2021-04-23 09:33
베트남 하노이·다낭에 사회주택 개발사업도 추진

[사진=LH 제공]


LH는 지난 20일 베트남 하노이 현지에서 '베트남 사회주택 개발 종합정책 수립용역' 최종보고회를 개최했다고 23일 밝혔다.

베트남 사회주택은 무주택자인 직업군인, 공무원, 공단노동자 등에게 저렴한 가격으로 분양 또는 임대하는 주택이다.

이번 용역은 지난 2018년 9월 한-아세안 인프라장관회의에서 사회주택이 의제로 채택된 이후, LH가 베트남 건설부와 함께 해당 용역을 '코이카 ODA사업'으로 제안하면서 추진됐다.

주요 내용으로 △사회주택 수요 예측 △사회주택 개발 추진 여건 종합 분석 △사회주택 공급 및 표준 모델 제안 △베트남 주택법 개정안 수립 등이 포함됐다.

이번 용역을 통해 LH는 베트남에 △베트남 주택법 개정 △2021~2030 국가주택개발전략안 △사회주택 공급을 위한 토지확보 및 재원조달 방안 △수요예측 및 공급목표 등을 제안했다.

이에 베트남 건설부는 주요 단기 정책개선 제안을 반영해 베트남 관련 법령 등을 개정하고, 중장기 제안에 대해서도 베트남 현지에 맞춰 단계적으로 추진할 예정이다.

한편, LH는 이번 용역과 연계한 시범 사업으로 베트남 하노이와 다낭에 사회주택 개발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하노이 자람현 코비지역 사회주택은 60만㎡ 부지에 1853가구를 공급할 예정이다. 내년 하반기 중 착공할 계획이다. 한국형 스마트홈 기술을 적용해 LH는 관련 기술을 보유한 국내 기업이 해외로 진출할 수 있는 기회가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LH 관계자는 "이번 용역으로 LH가 한-베트남간 주요 협력 분야인 사회주택 정책개발 수립방안을 제시했다는 것에 큰 의미가 있다"면서 "연계 시범사업은 국내 기업의 해외시장 개척에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컴패션_PC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