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 아주미디어그룹 데일리동방 직원 공개채용 2021.01.04(월) ~ 01.15(금), 18시까지 배너 닫기

'LH 공공전세주택' 27대 1로 마감…117가구 모집에 3141명 신청

안선영 기자입력 : 2021-04-22 09:32
"내년 말까지 공공전세주택 1만8000가구 공급 예정"

안양시 소재 공공전세주택 [사진=LH 제공]


LH는 지난 8일 공고한 안양시 소재 공공전세주택 입주자 모집 결과, 총 117가구 모집에 3141명이 신청해 평균경쟁률 27대 1을 기록했다고 21일 밝혔다.

공공전세주택은 공공사업자가 도심 내 넓고 쾌적한 신축주택을 매입해 중산층 가구에게 공급하는 주택이다. 고품질 자재 및 편의시설과 시세대비 저렴한 임대보증금이 특징이다.

이번에 최초로 공급한 안양 공공전세(2개동, 117가구)는 1순위 총 1363명, 2순위 총 1778명이 신청해 최종 27대 1의 경쟁률을 기록했다.

유형별로는 '미래타운' 52가구 모집에 1612명이 신청해 31대 1, '휴누림' 62가구 모집에 1529명이 신청해 24대 1의 경쟁률을 보였다.

이는 인터넷 접수분 및 초기 우편접수 물량을 집계한 것으로, 나머지 우편접수 도착 예정분까지 감안하면 경쟁률은 더 높아질 것으로 예상된다.

LH 관계자는 "월 임대료 없이 시세보다 낮은 보증금으로 입주 가능하고, 중형 이상 면적에 아파트 수준의 품질을 확보해 많은 분들이 신청했다"며 "내년 말까지 비슷한 유형의 공공전세주택 1만8000가구 공급이 예정돼 있어 전세난 해소에 도움이 될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컴패션_PC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제11회 헬스포럼-2021-05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