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TX-B 예타 결과 다음주 초 발표날듯"

윤주혜 기자입력 : 2019-08-14 10:38

 



GTX(수도권광역급행철도)-B 노선에 대한 예비타당성 결과가 다음주 초쯤 발표날 전망이다. 

민경욱 의원(자유한국당·인천 연수구을)은 14일 오전 국회에서 황성규 국토부 철도국장을 만나 GTX-B노선 추진 현황과 향후 추진 계획을 점검했다.

민경욱 의원은 “교통접근성 개선은 그 무엇보다 시급한 현안인 만큼 2년여 간 끌어온 GTX-B노선의 예타를 조속히 완료해 본격적으로 착수해야 한다”며 “다음 주 중에 예타 결과가 발표날 것으로 예상되는 만큼 앞으로의 절차가 신속히 이루어져 개통을 앞당겨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에 황성규 국장은 “현재 진행 중인 예타 결과를 조속히 도출하고 기본 계획 수립 등 후속 절차에 신속히 착수할 것”이라며 “향후 국비 지원도 많이 필요한 만큼 국회에서의 적극적인 협조가 필요하다”고 요청했다.

현재 GTX-B노선은 예비타당성 조사 중으로 이르면 다음 주 초에 결과가 발표될 것으로 예상되며, 예타가 통과되면 민자 또는 재정사업으로 추진할지를 결정하게 된다. GTX-A와 C노선이 민자로 추진되는 점을 고려할 때 민자로 추진될 가능성이 높으며 2027년에 개통될 것으로 예상된다.
어린이꽃이 피었습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2019년 한·중 우호 노래경연대회-접수:2019년9월10일(화)까지
    김정래의 소원수리
    아주경제 사진공모전 당선작 발표 안내 2019년 8월 23일
    2019GGGF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