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화학 "ITC 소송 성실히 임하겠다···대화의 문도 열려있어"

윤동 기자입력 : 2020-10-27 09:00
코로나19 영향으로 최종판결 연기된 것으로 분석
LG화학이 미국 국제무역위원회(ITC)의 최종판결이 연기된 데 대해 소송에 성실하게 임하겠다고 공식 입장을 밝혔다. 아울러 SK이노베이션에 대해 대화의 문도 열려 있다고 언급했다.

ITC는 26일(현지시간) LG화학과 SK이노베이션간 영업비밀침해 소송 최종 판결을 12월10일로 연기한다고 발표했다. 연기 사유는 밝히지 않았다.

LG화학은 27일 ITC가 코로나 영향 등으로 최종 결정을 연기한 것으로 보인다고 입장문을 발표했다. 아울러 LG화학은 소송에 성실히 임하겠다면서도 SK이노베이션과 합의 가능성도 열어뒀다.

LG화학 측은 발표문을 통해 "소송에 성실하고 단호하게 임해 나갈 것"이라며 "경쟁사가 진정성을 가지고 소송문제 해결에 나선다면 대화의 문은 열려있다는 것이 일관된 원칙"이라고 강조했다.
 

[사진=백승룡 기자]


컴패션_미리메리크리스카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