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시,응급의료센터 8곳 선정(2019년~2021년)

박흥서 기자입력 : 2018-11-13 11:37
대부분 재지정,메디플렉스 세종병원 새로 진입…부평세림병원 탈락
인천시가 향후3년간 운영될 응급의료센터 8곳을 선정했다.

대부분 기존의료기관들이 재지정됐지만 메디플렉스세종병원이 새롭게 진입한 반면 부평세림병원은 제외됐다.

인천응급의료센터에 새롭게 선정된 메디플렉스세종병원 전경[사진=메디플렉스세종병원]


인천시는 최근 지역응급의료위원회를 열고 2019년부터 2021년까지 3년간 지역응급센터로 운영될 병원 8곳을 선정했다고 13일 밝혔다.

8곳의 병원은 △인천성모병원(부평구) △한림병원(계양구) △나은병원(서구) △검단탑병원(서구) △인천사랑병원(미추홀구) △국제성모병원(서구) △나사렛국제병원(연수구) △메디플렉스 세종병원(계양구)등이다.

진료실적에서는 국제성모병원과 나은병원이 가장 좋은점수를 받았다.

이번에 지정된 병원들은 응급의료수가와 보조금이 단계별로 차등적용을 받는다.

한편 응급의료기관은 △권역응급의료센터 △지역응급의료센터 △지역응급의료기관등 3단계로 구분되는 가운데 최고등급인 보건복지부가 지정하는 권역응급센터는 △인하대병원 △가천대길병원등 2곳이다.
 
어린이꽃이 피었습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