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證 "하이트진로, 경쟁심화로 주류 판매량 둔화"…투자의견 '중립'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최연재 기자
입력 2023-11-14 08:55
    도구모음
  • 글자크기 설정
사진하이트진로 켈리 크리스마스에디션
사진=하이트진로 켈리 크리스마스에디션


삼성증권은 14일 하이트진로에 대해 주류 시장 경쟁 심화로 신제품을 제외한 기존 제품의 판매량이 둔화했다고 평가했다. 투자의견 '중립'을 유지하고 목표주가는 2만2000원에서 2만3500원으로 올렸다.

하이트진로의 올해 3분기 매출액은 전년 동기 대비 0.5% 줄어든 6544억원, 영업이익은 24% 감소한 435억원을 달성했다".
 
이에 대해 최지호 삼성증권 연구원은 "영업이익 기준 시장 눈높이를 57% 상회하는 깜짝실적을 달성했다"고 말했다.

이어 "영업이익이 시장 기대치를 약 160억원 상회한 이유는 마케팅비 절감이 주효했다"며 "올해 상반기부터 매 분기 전년 동기 대비 260억원 수준으로 추가 지출됐던 광고선전비가 올해 3분기 같은 기간 34억원 수준으로 감소했다"고 설명했다.

최 연구원은 "3분기부터 시작된 마케팅 비용 절감 노력과 지난 9일 국내 주류 제품 출고가 인상을 반영해 목표주가는 상향 조정했다"면서도 "주류 시장 경쟁 심화와 외식 수요 둔화로 국내외 기존 제품의 점유율 확대가 제한적일 것으로 봐 '중립' 의견을 유지한다"고 밝혔다.

그는 "하이트진로는 싱가포르 해외 판매 법인을 신설하고 베트남 현지 공장 건립을 통해 해외 시장 진출을 본격화할 계획"이라며 "해외 시장 확대 모멘텀이 시장 이목을 집중시킬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