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오위즈 'P의 거짓', 글로벌 판매량 100만 돌파…손익분기점 넘겼다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한영훈 기자
입력 2023-10-17 15:00
    도구모음
  • 글자크기 설정
P의 거짓 사진네오위즈
P의 거짓 [사진=네오위즈]
네오위즈의 싱글 플레이 액션 역할수행게임(RPG)인 ‘P의 거짓’이 글로벌 흥행에 성공하며 손익분기점을 넘겼다.

네오위즈는 ‘P의 거짓’ 글로벌 누적 판매량이 출시 한 달 만에 100만 장을 돌파했다고 17일 밝혔다. 이는 스팀, 플레이스테이션 4·5, 엑스박스를 통한 디지털 및 콘솔(비디오 게임) 패키지 판매량을 취합한 수치다. 북미, 유럽, 일본 등 해외 판매량이 90% 이상을 차지했다.
 
네오위즈 측은 “특히 플레이스테이션의 디지털 및 하드 패키지 판매량이 높았다”며 “손익분기점도 넘긴 상태”라고 말했다.
 
P의 거짓은 ‘피노키오’라는 고전을 새롭게 해석한 신규 IP(지식재산권) 게임이다.
 
이번 성과는 네오위즈가 처음으로 도전한 소울라이크 장르에서 한계를 극복하고 일궈냈다는 점에서 의미가 깊다. 이번 흥행을 통해 국내 게임 시장의 다양성 확보에도 기여했다는 평가를 받는다.
 
P의 거짓은 출시 후 글로벌 시장에서 꾸준한 판매 호조세를 유지하고 있다. 출시 주간(9월 18일~24일)에는 영국과 프랑스에서 비디오 게임 박스 순위 3위에 올랐고 독일 플레이스테이션5 차트 1위, 일본 3위를 각각 기록했다. 미국과 캐나다 차트에도 이름을 올렸다.
 
공신력 있는 시상식에서의 수상도 기대되고 있다. 글로벌 비디오 게임 시상식인 ‘골든 조이스틱 어워드’에서 ‘최고의 비주얼 디자인’부문 후보로 이름을 올리고 있다. 소비자 반응도 긍정적이다. 메타크리틱(PS5) 이용자 점수는 80점을, 스팀 이용자 평가 89%의 '매우 긍정적'을 각각 기록하고 있다.
 
김승철 네오위즈 공동대표는 “글로벌 시장에서 한국 콘솔 게임의 가능성을 입증한 것 같아 자부심을 느낀다”며 “현재 개발 중인 P의 거짓 DLC(확장콘텐츠)와 차기작에도 큰 공을 쏟고 있는 상황”이라고 말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