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문] 박혜수 측 "학폭 의혹, 허위사실 명예훼손 송치" 공식 입장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최송희 기자
입력 2023-10-09 15:11
    도구모음
  • 글자크기 설정
배우 박혜수 사진유대길 기자 dbeorlf123ajunewscom
배우 박혜수 [사진=유대길 기자, dbeorlf123@ajunews.com]
배우 박혜수가 '학교 폭력 의혹'에 관해 뒤늦게 입을 열었다.

박혜수 소속사 고스트스튜디오는 9일 "명예훼손 형사 고소 사건은 수사기관에서 피고소인이 허위사실 적시하여 고소인의 사회적 평가를 침해한 점이 상당하여 명예훼손 혐의가 소명된다는 이유로 송치(기소의견 송치)하였고, 현재 추가 수사 진행 중에 있다"고 밝혔다.

또한 "배우는 위 형사 고소 사건과 별도로 허위사실 적시 명예훼손 등을 원인으로 한 손해배상청구 소송도 제기했다. 하지만 피고소인의 거주지가 불명하여 소장 송달조차 수개월 동안 지체되고 있는 상황"이라고 덧붙였다.

이어 "배우와 당사는 명확한 진실 규명을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며, 앞으로도 소속 배우의 권익을 보호하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앞서 지난 2021년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박혜수의 학교 폭력 피해자'라고 주장하는 이들의 입장문이 게재됐다. 이들은 학창 시절 박혜수에게 정신적, 육체적으로 폭력을 당했다며 "박혜수의 진심이 담긴 사과를 받고 싶다"고 전했다.

당시 소속사 측은 "허위사실"이라며 법적 대응하겠다고 밝혔다. 

다음은 박혜수 소속사 측의 공식입장 전문이다

안녕하세요. 고스트 스튜디오입니다.

배우 박혜수 관련하여 현재 법률적 절차 진행 상황에 대해 말씀 드립니다.

해당 사건에 대한 입장 표명이 늦어진 점 양해 부탁 드립니다.

우선 명예훼손 형사 고소 사건의 진행 경과에 대해 알려드립니다. 수사기관에서는 피고소인이 허위사실 적시하여 고소인의 사회적 평가를 침해한 점이 상당하여 명예훼손 혐의가 소명된다는 이유로 송치(기소의견 송치)하였고, 현재 추가 수사 진행 중에 있습니다.

배우는 위 형사 고소 사건과 별도로 허위사실 적시 명예훼손 등을 원인으로 한 손해배상청구 소송도 제기하였습니다. 하지만 피고소인의 거주지가 불명하여 소장 송달조차 수개월 동안 지체되고 있는 상황입니다.

배우와 당사는 명확한 진실 규명을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며, 앞으로도 소속 배우의 권익을 보호하기 위해 노력할 것입니다.

항상 소속 배우들을 사랑해 주시고 아껴 주신 팬분들의 응원과 신뢰에 진심으로 감사 드리며 더욱 좋은 모습 보여드릴 수 있도록 모든 노력을 기울이겠습니다.

감사합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