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해양진흥공사 제2대 김양수 사장 [사진= 한국해양진흥공사 제공]


한국해양진흥공사는 23일 김양수 전 해양수산부 차관을 제2대 사장으로 맞았다. 이날 취임한 제2대 김양수 신임사장은 거리두기 4단계 상황을 고려해 취임식을 생략하고 곧바로 집무에 들어갔다. 임기는 2021년 8월 23일부터 3년이며, 정관에 따라 1년 단위로 연임할 수 있다.

김양수 신임사장은 전주 상산고와 고려대 사학과를 졸업하고, 미국 워싱턴주립대 해양정책학석사를 거쳐 인천대에서 물류학박사 학위를 취득했다. 행정고시 34회로 공직에 입문해 29년여 동안 해양수산부 대변인, 해양정책실장, 기획조정실장, 해양수산부 차관 등을 역임했다.

해운업계에서는 해운재건 5개년 계획 등 해양 관련 정책을 총괄하며 축적해온 높은 전문성을 바탕으로 해운산업의 현안 해결에 접근할 방침이다.

김양수 사장은 "그간의 해운재건 성과를 발판 삼아 미래의 변화에 대비해야하는 중요한 시점에 취임하게 되어 막중한 책임감을 느낀다"라며 "한국해양진흥공사가 해운재건을 위한 든든한 버팀목 역할을 넘어, 우리나라가 해운산업 리더국가로 도약할 수 있도록 공사 임직원과 함께 사명감을 갖고 열심히 뛰겠다"라고 취임소감을 밝혔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