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천구청장, 오세훈 시장에 목동아파트 재건축 조속 추진 요청

윤주혜 기자입력 : 2021-06-23 13:24
신정 차량기지 이전, 목동아파트 재건축 조속 추진 적극 대응 촉구 국회대로 상부 공원 안양천까지 확대, 공원과 도로간 단차문제 해소도

김수영 양천구청장(오른쪽)은 23일 서울시청에서 오세훈 서울시장을 면담하고 목동아파트 재건축 조속 추진 등 주민숙원사업의 적극 해결을 요청했다. [사진제공=양천구]



김수영 양천구청장은 주민숙원사업의 조속한 해결을 위해 오세훈 서울시장과 면담을 진행했다. 

김 구청장은 23일 오전 서울시청에서 오세훈 서울시장과 만나 신정 차량기지 이전과 목동아파트 재건축 등을 적극 추진해줄 것을 공식 요청했다. 

김 구청장은 “신정 차량기지 이전 문제와 목동아파트 재건축 사업은 주민들의 주거환경 개선을 위해 더욱 적극적인 대응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목동지구 택지개발사업 지구단위계획의 신속한 결정과 신정 차량기지 이전 관련 사전 타당성 조사용역을 통한 대안 모색을 촉구했다.

김 구청장은 “50년 넘게 자동차 전용도로였던 국회대로가 지하화되고 상부는 서울광장 8배의 대규모 선형공원으로 탈바꿈하는 사업인 만큼 주민의 기대가 크다”며 “보행로를 안양천까지 연장해 공원 활용도를 높이고, 공원과 도로간 단차문제 해결과 주변지역 활성화를 위한 용도지역 조정 등 주민의 요구사항을 적극 검토해달라”고 말했다.

이 외에도 △서부트럭터미널 복합 첨단물류단지 조속개발 △새서울주차장 복합화 사업 △목동 유수지 ‘중소벤처기업 혁신성장 밸리’ 개발 사업 추진을 위한 서울시의 전폭적인 지원을 요청했다.
  • 아주경제 공식 카카오채널 추가
  • 아주경제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페이스북 좋아요
컴패션_PC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