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낙연 부부, 비공개로 정인이 묘소 찾아 추모

신승훈 기자입력 : 2021-01-16 19:11

이낙연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16일 부인 김숙희 여사와 양부모 학대로 숨진 故 정인양의 묘소를 찾아 추모했다. [사진=아주경제DB]

이낙연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16일 부인 김숙희 여사와 양부모 학대로 숨진 故 정인양의 묘소를 찾아 추모했다.

이 대표 측에 따르면, 이 대표 부부는 이날 오전 경기도 양평군 안데르센 공원묘원에 위치한 정인양 묘소를 참배했다.

공식 일정이 없었던 이 대표는 보좌진에게도 알리지 않은 채 부인이 운전하는 차를 타고 이곳을 조용히 방문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 대표는 지난 4일 본인의 페이스북을 통해 “귀엽고 예쁜 미소의 정인이, 티 없이 맑고 환했던 정인이, 그 온몸이 검붉게 멍들어갈 때, 우리 어른들은 멀리 있었다”면서 “미안하고 미안하다. 같은 잘못을 되풀이하지 않겠노라, 부끄럽게 또 다짐한다”고 적었다.
컴패션 [당장 오늘 먹을 것도 없었는데...], 코로나19재난구호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