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게티이미지뱅크]

AI 전문 기업 알체라가 코스닥 시장에서 상승세를 보이는 중이다.

한국거래소에 따르면 15일 오전 10시 18분 기준 알체라 주가는 전일 대비17.46%(6050원) 오른 4만750원에 거래되고 있다. 전날에는 3만4650원에 거래를 마쳤다.

알체라 최대 주주는 네이버다. 네이버는 2016년 자회사 스노우를 통해 알체라 지분 15.39%를 확보한 바 있다. 이어 김정배 알체라 대표가 12.30%, 황영규 알체라 부대표가 11.92%로 각각 2, 3대 주주다.

네이버는 알체라를 통해 장기적으로 AI 사업을 확대하고 해외 진출을 기대하는 것으로 전해졌다. 실제로 스노우는 알체라 지분에 대해 3년간 보호예수를 설정했다. 보호예수란 은행 등 금융기관이 고객 유가증권 등을 보관해주는 서비스다.

2016년에 설립된 알체라는 얼굴인식 관련 AI 개발사로 카메라 어플리케이션 스노우를 통해 얼굴인식 기능 등을 선보였다.

알체라는 지난달 21일 코스닥에 상장됐다. 당시 알체라의 얼굴인식 AI와 이상상황 감지 AI는 코스닥 상장을 위한 기술성 평가에서 두 기관으로부터 최고 등급인 'A'로 평가받은 바 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우리은행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