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H, 장기복무 제대군인 위한 매입임대주택 공급 협약 체결

안선영 기자입력 : 2020-11-24 08:46
10년 이상 헌신한 장기복무 제대군인의 주거안정 지원

23일 LH 판교기업성장센터에서 개최된 '장기복무 제대군인을 위한 수요맞춤형 매입임대 제공 업무협약' 체결식에서 변창흠 LH 사장(왼쪽)과 김진호 재향군인회장이 협약체결 후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사진=LH 제공]


LH는 지난 23일 LH 판교기업성장센터에서 대한민국재향군인회와 '장기복무 제대군인을 위한 수요맞춤형 매입임대 제공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은 10년 이상 국가안보를 위해 헌신한 장기복무 제대군인의 제대 이후 주거부담을 덜고 맞춤형 주택을 공급하기 위해 체결됐다.

협약에 따라 LH는 보유 매입임대주택을 지역수요 맞춤형으로 장기복무 제대군인에게 제공하기로 했다. 재향군인회에서 제대군인 대상 수요조사를 통해 자격조건을 갖춘 입주대상자를 선정하면, LH가 입주자격 검증과정을 거쳐 최종 입주자를 결정하게 된다.

LH는 기존에 장기복무 제대군인을 대상으로 국민임대주택을 공급해온 데 이어 이번에 매입임대주택으로까지 공급유형을 확대함으로써 7만여명의 장기복무 제대군인 주택문제 해결에 실질적인 도움이 될 것으로 보고 있다.

변창흠 LH 사장은 "이번 협약을 통해 장기복무로 국가에 헌신한 제대군인들의 주거안정을 지원하는 한편, 앞으로 다양한 지역수요 맞춤형 공공임대사업이 활성화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GROUND OPEN 구독 누르면, 경품이 쏟아진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