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S건설, 수색증산뉴타운서 'DMC 3총사' 청약 진행

한지연 기자입력 : 2020-08-11 11:24
DMC센트럴자이·DMC파인시티자이·DMC아트포레자이 3개 단지 총 1223가구 일반분양

증산2구역 DMC센트럴자이 조감도[사진=GS건설 제공]



GS건설은 수색증산뉴타운에 들어서는 DMC센트럴자이(증산2구역), DMC파인시티자이(수색6구역), DMC아트포레자이(수색7구역)의 1순위 청약 접수를 오는 14일 개시한다고 11일 밝혔다.

청약일정은 8월 13일 특별공급을 시작으로 14일 1순위(당해) 청약 접수를 받는다. 당첨자 발표는 8월 26일이다.

GS건설은 이들 3개 단지 당첨자 발표일이 같아 1가구당 1개 단지만 청약이 가능하기 때문에 단지별 청약가점 및 커트라인이 다를 것으로 예상돼 예비청약자의 단지별, 주택형별 선호도에 따른 소신 청약이 중요하다고 설명했다.

코로나19 감염예방을 위해 모델하우스는 사이버로 운영돼 일반 관람은 불가하지만 청약 접수자 중 추첨을 통해 관람을 진행할 예정이다.

특히, 견본주택에서는 GS건설이 업계 최초로 도입한 로봇 안내원인 '자이봇'이 단지 개요 및 배치, 평면을 비롯해 모델하우스 공간 등을 안내할 예정이다.

DMC센트럴자이는 지하 3층~지상 30층 14개 동 총 1388가구로 이 중 전용면적 55~84㎡ 463가구가 일반분양 대상이다.

DMC파인시티자이는 지하 3층~지상 30층 15개 동 총 1223가구로 이 중 전용면적 59~84㎡ 453가구가 일반분양되며, DMC아트포레자이는 지하 3층~지상 22층 8개 동 총 672가구로 이 중 전용면적 59~84㎡ 307가구가 일반분양으로 공급된다.

이들 단지는 마포구 상암동과 맞닿아 상암 생활권을 공유할 수 있다. 특히 디지털미디어시티역과 수색역 인근에 조성된 각종 상업시설 및 편의시설을 이용할 수 있고, 지하철 6호선, 경의중앙선, 공항철도 등의 이용이 가능해 편리한 인프라를 갖췄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GS건설 분양 관계자는 "3개 단지 모두 입지환경이 우수하고 분양가도 합리적으로 책정돼 사이버 모델하우스 오픈 후 많은 예비 청약자들이 문의를 줬다"면서 "수색증산뉴타운 개발이 끝나면 약 1만 가구 규모 아파트 단지가 들어서기 때문에 입주 후 지역 가치가 더욱 높아질 것"이라고 했다.
 
 

코로나19 재난구호 후원하기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