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남시 나룰도서관, ‘지방시’ 김민섭 작가 초청 강연

(하남) 박재천 기자입력 : 2019-11-15 20:41

[사진=하남시 제공]

경기 하남시(시장 김상호)가 시민의 인문정신과 소양함양을 위해 인문학 정기 강연을 운영하고 있다.

시는 오는 19일 오후 7시 개최되는 제45회 나를 찾는 삶의 인문학 강연에 김민섭 작가를 초청해 강연한다.

김 작가는 인터넷커뮤니티를 통해 시간강사와 대학 비정규직 노동자들의 열악한 현실을 진솔하게 고백하는 글을 연재하면서 뜨거운 반응을 얻어 2015년 책으로 출간된 ‘나는 지방대 시간강사다’ 저자로 잘 알려져 있다.

김 작가는 연세대 국문과 박사과정을 수료하고 대학에서 현대소설을 연구하다 ‘지방시’를 썼고, 이 후 대학을 나와 대리 운전기사로 일하면서 겪은 일과 깨달음을 쓴 <대리사회>, 후속작인 <훈의 시대>를 출간했다. 또 <아무튼, 망원동>, <고백, 손짓, 연결>, <경계인의 시선> 등 다수의 작품이 있다.

한편 김 작가는 이번 강연에서 ‘당신을 단단하게 만드는 언어들’이라는 주제로 우리가 어떠한 언어들을 곁에 두고 살아가면 좋을지에 대한 이야기를 들려줄 예정이다.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