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월드옥타 세계대표자대회 개막, 74개국 800명 한인 경제인 참가

윤정훈 기자입력 : 2019-04-24 13:35
세계한인무역협회가 주최하는 '제21차 세계대표자대회 및 수출상담회'가 지난 23일부터 오는 26일 강원도 정선 하이원리조트에서 개최 중이다.

세계대표자대회는 전 세계 74개국 146개 도시 지회의 한인 경제인들이 모국을 방문해 국내 중소기업의 해외진출과 청년들의 해외취업을 지원하고 지자체, 유관기관과 상생발전을 모색하는 자리다.

이날 개회식에는 김성학 이사장, 남기학 수석부회장 등 집행부와 조병태, 이영현, 서진형, 천용수, 권병하, 김우재, 박기출 명예회장, 각국 지회장 등 월드옥타 회원 800여 명과 강원도 내 중소기업•유관기관 등 약 1200명이 참석했다.

최문순 강원도지사, 조성부 연합뉴스 사장, 국회 해외동포무역경제포럼 김정훈 자유한국당 의원과 이종걸 더불어민주당 의원, 오제세 더불어민주당 의원, 이상민 더불어민주당 의원, 홍일표 자유한국당 의원, 백재현 더불어민주당 의원, 이원욱 더불어민주당 의원, 이용주 민주평화당 의원을 비롯해 코트라 김종춘 부사장, 강원도 류태호 태백시장, 최승준 정선군수, 한규호 횡성군수, 최명서 영월군수, 수출 유관기관장 등이 함께 했다.

이번 대회는 ‘지자체와 협력해 지역사회의 상생과 발전을 이루는 원년’이라는 목표를 가지고 경제, 사회, 교육, 지역사회 봉사를 아우르는 고향 상생발전의 역할에 초점을 맞췄다.
 

[사진=세계한인무역협회]


하용화 월드옥타 회장은 개회사에서 "전 세계 우수한 한인 대표자들이 경제적 이익을 얻는 네트워크를 만들며 강원도와 대한민국도 함께 발전하도록 월드옥타가 돕겠다"며 "강원도와 우리가 만나 평화와 번영의 100년을 함께하자"고 제의했다. 그러면서 "재능 있는 청년들이 일할 곳이 없어 절망할 때 우리 월드옥타가 힘을 보태야 한다"며 "우리는 올해 200명의 목표를 넘어 300명을 해외에 취업시키려 한다"고 밝혔다.

최 강원도지사는 "강원도를 찾아준 한인경제인들을 환영 한다"며 "열정과 도전정신으로 해외시장을 개척한 월드옥타 회원들에게 존경과 감사의 마음을 전한다. 고국의 어려움을 덜어주기 위해 노력하는 여러분과 이번 대회 좋은 성과를 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대회의 의미를 강조했다.

홍영표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와 나경원 자유한국당 원내대표는 각각 영상메시지와 축전 영상을 전달해 대회를 축하했다. 국회를 비롯한 지자체장들은 이번 월드옥타 재외동포 경제인들을 환영하며 향후 지속적인 지원을 하겠다고 밝혔다.

대회 둘째 날인 24일에는 해외 진출을 희망하는 강원도 내 중소기업과 한국수산회, 지사화사업 참여기업을 초청해 ‘수출상담회’를 개최, 대학교와 기관 내 취업 실무자를 대상으로 ‘해외취업 상담회 및 설명회’를 진행한다.

어린이꽃이 피었습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