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유플러스-에스원, 통신·보안 전방위 협력 나선다

최다현 기자입력 : 2019-04-24 09:00
LG유플러스, 안정적 통시 인프라-에스원, 강화된 보안서비스 지원
LG유플러스는 보안시장 1위 사업자인 에스원과 손잡고 통신 및 보안 사업의 전방위적 협력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한다고 24일 밝혔다.

양사는 LG유플러스 용산사옥에서 '통신-보안 융복합 사업 협력 양해각서(MOU)' 체결식을 갖고, 통신과 보안 서비스의 유기적인 협력 방안을 모색해가기로 합의했다. 특히 통신-보안 융복합 사업 과제 발굴 및 확대 방안 마련을 최우선적으로 추진한다는 방침이다.

이를 위해 B2B 영역에서는 통신 상품과 보안 서비스 간의 결합을 추진하고 나아가 B2C 부문에서도 시너지를 낼 수 있는 사업 기회를 찾는다. 에스원은 LG유플러스 사업장에 한층 강화된 보안 서비스를 지원하며 LG유플러스는 에스원에 안정적인 통신 인프라와 양질의 통신 품질을 제공하는데 주력한다.

전병욱 LG유플러스 최고전략책임자(CSO)는 "국내 물리 보안 시장 1위 사업자인 에스원과 LG유플러스의 다양한 솔루션을 융합해 차별적인 보안 서비스를 준비 중이다"라며 "향후 5G를 기반으로 새로운 시장을 개척할 수 있는 상품을 지속적으로 선보일 것"이라고 계획을 밝혔다.

권영기 에스원 보안사업부장(부사장)은 "4차 산업혁명 시대에는 무엇보다 연결과 개방, 협력이 필요하다"면서 "이번 업무협약은 양사의 강점을 결합해 시너지를 발휘하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밝혔다.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김정래의 소원수리
    아주경제 사진공모전 당선작 발표 안내 2019년 8월 23일
    2019GGGF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