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이브럼스 유엔군사령관 '고성둘레길' 승인

김정래 기자입력 : 2019-04-23 18:03
고성 둘레길의 방문해 준비 상태, 민간인 안전 여부 등 확인 남방한계선 이북 출입 가능... 고성 이어 파주와 철원 코스도 개방 임박
유엔군사령부가 23일 ‘고성DMZ 평화둘레길’ 내 평화안보 체험길 사업을 승인했다.

로버트 에이브럼스 한미연합사령관 겸 유엔군 사령관이 이날 ‘고성DMZ 평화둘레길’을 방문한 뒤 나온 조치다.

에이브럼스 사령관은 고성 둘레길의 준비 상태와 민간인 안전 여부 등을 확인한 것으로 전해졌다.

‘고성DMZ 평화둘레길’의 일부 도보 구간은 남방한계선 이북에 조성돼 있다. 따라서 유엔사 승인을 얻어야만 민간인 출입이 가능해, 27일 일반인 개방을 앞두고 에이브럼스 사령관의 승인이 절대적으로 필요했다.

‘고성DMZ 평화둘레길’ 개방 이후, DMZ(비무장지대)로 진입하는 파주와 철원 코스도 개방할 예정이다.

한편, ‘고성DMZ 평화둘레길’은 통일전망대에서 시작해 해안 철책을 도보로 이동해 금강산 전망대까지 가는 A 코스와, 통일전망대에서 금강산 전망대까지 차량으로 왕복 이동하는 B 코스 등 2개 코스로 운영된다.

 

[사진=연합뉴스 ]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