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식약처, 국내 개발 안자극 시험법 OECD 시험가이드라인으로 승인

송종호 기자입력 : 2019-04-22 19:31
세계 네 번째로 승인… 시험기간 단축 및 비용절감 효과 기대

[사진=송종호 기자]

식품의약품안전처 식품의약품안전평가원은 국내에서 개발한 안(眼)자극 동물대체시험법이 제31차 경제협력개발기구(OECD) 시험가이드라인 프로그램 국가조정자 작업반 회의(WNT)에서 OECD 시험가이드라인으로 승인됐다고 22일 밝혔다.

이번에 승인된 시험법은 사람의 각막을 이식한 후 남은 세포를 배양해 만든 각막모델을 이용해 사람의 눈 조직과 유사하게 만들어 화학물질 등이 눈에 얼마나 자극을 주는지 안전성을 평가하는 방법이다.

시험법은 연구과제 결과로 개발해 동물대체시험법검증센터(KoCVAM)의 검증연구를 통해 신뢰성과 상관성을 입증했다.

식약처 관계자는 “우리나라에서 개발한 시험법이 국제적으로 인정받게 됨에 따라 그동안 해외 의존도가 높았던 안자극 시험 모델 대체로 비용절감 효과가 있을 것으로 예상한다”고 말했다.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