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순재 부부 19금 애칭? 이순재 부인 "'이순재'라고 부르다가 '야동'이라고 불러"

홍성환 기자입력 : 2019-01-11 08:32

[사진=KBS 인간극장 캡처]


배우 이순재 부부의 애칭이 공개되 눈길을 끈다.

11일 방송된 KBS 1TV '인간극장'에서 이순재와 아내 최희정씨가 함께 식사를 하는 모습이 전파를 탔다.

제작진이 평소 호칭을 묻자 최희정씨는 "미안하지만 난 조금 코미디 기질이 있다"며 "'이순재'라고 부르다가 '야동'이라고 한다"고 밝혔다.

이에 대해 이순재는 "처음 들을 때는 무슨 소리인가 했다"며 "집에서 부르는건데 뭐. 애칭이라 생각한다"고 말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