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H농협은행, '올원뱅크' 가입자 250만명 돌파

안선영 기자입력 : 2018-08-17 13:36
간편송금·알뜰환전 등으로 실이용자 75% 달해

[사진=NH농협은행 제공]


NH농협은행은 2016년 8월에 출시한 모바일플랫폼 '올원뱅크' 가입자 수가 출시 2년 만에 250만명을 돌파했다고 17일 밝혔다.

실이용자 비율이 약 75%를 차지했으며, 전체 가입자 기준으로 월 평균 약 2.6회를 이용한 것으로 나타났다.

세부적으로 살펴보면, 공인인증서나 보안매체 없이 상대방의 전화번호만 알아도 간편하게 송금 가능한 '간편송금' 서비스의 올 한해 이용 건수가 3300만건에 달했다. 90% 우대환율이 가능한 '알뜰환전' 서비스의 올 한해 외화 환전금액도 1600억원을 넘어서며 올원뱅크의 실이용자 비중을 높이는데 크게 기여했다.

올원뱅크는 상반기 AI기반의 음성뱅킹 서비스 출시와 24시간 365일 비대면 계좌 개설이 가능하도록 했다. 11월에는 AI기반의 '올원챗봇' 도입과 '올원리워드제도', '모임회비관리' 등 신규서비스 출시 및 올원뱅크 전용상품 확대 등을 골자로 하는 '올원뱅크 3.0 버전'을 새롭게 선보일 예정이다.

이대훈 NH농협은행장은 "올원뱅크 출시 2주년 만에 250만 고객을 달성해 더욱 뜻깊다"며 "앞으로도 빠르게 변화하는 고객의 니즈를 신속히 반영하고 올원뱅크만의 차별화된 서비스를 지속적으로 제공해 디지털 금융시장을 선도해나가겠다"고 말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