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은행, 신규 비상임이사로 배창식 선임

안선영 기자입력 : 2018-03-23 10:31

[사진=안선영 기자]


우리은행은 배창식 예금보험공사 인재개발실장을 신규 비상임이사로 선임했다.

우리은행은 23일 서울 중구 우리은행 본점에서 열린 제 184기 주주총회에서 배창식 후보의 비상임이사 선임안을 가결했다.

아울러 제 184기 재무제표 및 연결재무제표를 승인하고 주당 배당금은 500원으로 결의했다. 시가배당율은 3.1%이며 배당금총액은 약 3366억원이다.

이날 손태승 행장은 인사말을 통해 "올해 우리은행의 경영 슬로건을 'Woori All Together, All New Woori'로 삼고, 전 직원이 소통과 화합으로 하나 되어 새로운 은행을 만들겠다"고 강조했다.

이를 위해 △안정적인 수익 창출과 지속성장의 기반 확보 △현지 맞춤형 영업을 통한 글로벌 비즈니스 역량 강화 △디지털 시대 주도 △사회적 책임 완수 △지주사 전환 이루고 1등 종합금융그룹 구축을 약속했다.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제3회 서민금융포럼
    김정래의 소원수리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