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생명, 3분기 누적 순익 1조4497억원…전년比 72.7%↑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전상현 기자
입력 2023-11-14 12:07
    도구모음
  • 글자크기 설정
  • "보장성 상품 중심 신계약 실적 호조 영향"

사진삼성생명
[사진=삼성생명]

삼성생명이 올해 3분기 연결기준 누적 순이익이 1조4497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72.7% 증가했다고 14일 밝혔다.

회사 측은 "보장성 상품 중심의 신계약 실적 호조에 따라 보험서비스 손익이 확대된 데 따른 것"이라고 설명했다.

보험사의 장래 이익을 반영하는 지표인 3분기 신계약 CSM(보험계약마진)은 9564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12.2% 증가했다. 특히 건강상품 신계약 CSM 비중이 40%까지 확대되며 신계약 CSM 상승을 견인했다.

신계약 체결 시 보험료를 1년 단위의 연납으로 바꾼 개념인 신계약 APE는 3분기 7587억원을 기록해 전년 동기 대비 8.2% 상승했다.

9월 말 기준 총자산은 297조1000억원, 전속 설계사 수는 3만238명이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골프행사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