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J프레시웨이, 2분기 매출 전년 比 8.1% 증가…단체급식 역대 분기 매출 최대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김봉철 기자
입력 2023-08-09 16:43
    도구모음
  • 글자크기 설정
  • 매출 7795억원·영업익 321억원…외식 솔루션 강화 등 구조적 성장 실현

사진CJ프레시웨이 CI
[CJ프레시웨이 CI]
CJ프레시웨이가 올해 2분기 매출 7795억원, 영업이익 321억원을 기록했다고 9일 밝혔다.
 
매출은 8.1% 증가했는데, 이는 고객 수와 고객당 매출을 모두 확대해 구조적 성장을 이룬 결과라고 설명했다. 영업이익은 안정적인 사업 확장을 위한 물류 및 제조 인프라 투자의 영향으로 7.4% 감소했다.
 
식자재 유통 사업 매출은 전년 동기 대비 4.2% 증가한 5792억원을 달성했다. 외식 경로에서는 ‘파이브가이즈’ 등 신규 고객사를 꾸준히 확보하면서 고객사 수가 1만1000여개를 넘어섰다. 고객당 매출 규모도 상반기 기준 전년 대비 15% 늘었다.
 
급식 경로에서는 PB(자체브랜드), 독점상품 등 차별화 상품의 판매 확대가 실적으로 이어졌다.
 
특히 아이누리(키즈 식자재), 튼튼스쿨(학교급식), 헬씨누리(케어푸드) 등 PB 매출이 상반기 기준 전년 대비 16%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단체급식 사업 매출은 1841억원을 기록하며 역대 분기 최대 매출액을 경신했다. 전년 동기 대비 24.8% 증가한 수치다. 안정적인 식수 확보가 가능한 산업체·오피스 점포를 집중 수주한 결과, 해당 경로의 매출 상승 폭이 36%로 가장 높았다.
 
이 외 병원, 레저·컨세션 점포 등 전 경로도 고루 성장했으며 간편식 코너, 카페 등 수익 경로 다각화도 실적에 기여했다.
 
제조사업 매출은 162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6.8% 감소했다. CJ프레시웨이는 일부 식품제조사의 구매 물량이 일시적으로 줄어든 영향이라고 분석했다. 매출 증대를 위해 제조 자회사인 프레시플러스를 중심으로 성장성이 높은 소스, 반·완조리 상품 라인업을 더욱 강화하고 있다고도 했다.
 
CJ프레시웨이 관계자는 “어려운 경영환경 속에서도 고객과 동반성장하는 의미 있는 성과를 냈다”며 “지속적인 재무구조 개선과 더불어 IT, R&D, 마케팅 등 미래전략 추진을 통해 초격차 역량을 확보하겠다”고 말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