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화영 재판 녹취록 공개' 이재명 고발 사건, 수원지검에 배당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우주성 기자
입력 2023-03-31 17:57
    도구모음
  • 글자크기 설정

이화영 전 경기도 평화부지사. [사진=연합뉴스]

이화영 전 경기도 평화부지사의 재판 녹취록이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표 페이스북에 올라온 사건에 대해, 검찰이 사건을 수원지검에 배당했다.
 
31일 법조계에 따르면 수원지검은 형사소송법 위반으로 고발된 이 대표 사건을 최근 이송받아 형사1부(손진욱 부장검사)에 배당했다. 보수성향의 시민단체 자유대한호국단은 이 대표를 형사소송법 위반 등으로 서울중앙지검에 고발한 바 있다.
 
이달 19일 이 대표의 페이스북에는 ‘가짜뉴스 생산과정’이라는 제목으로 “쌍방울 비서실장의 공개 법정 증언과 증언 보도, 너무 달라요"”라는 글이 작성돼 올라온 바 있다. 해당 글에는 쌍방울 전 비서실장 A씨가 지난 1월 27일 이 전 부지사의 뇌물 및 정치자금법 위반 사건 재판에 증인으로 나와 진술한 조서(법정 녹취록) 일부가 찍힌 사진도 함께 첨부됐다.
 
조서에는 A 전 비서실장이 “회사 내에서 임직원들이 경기도와 (쌍방울이) 가까운 관계인 것으로 인식하고 있었다. 그런 이유로 (검찰에서 이재명과 김성태가 가까운 사이가 맞다고) 진술했다. 그 워딩에 대해 (재판에서 증인으로 나와) ‘맞다’고 한 것인데 그게 언론에서 ‘비서실장이 김성태 회장하고 이재명 지사는 가까운 사이라고 말했다’는 식으로 보도되니까 제가 곤혹스러운 것”이라는 법정 발언이 담겨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검찰은 이에 대해 지난 21일과 24일 진행된 이화영 전 부지사 공판에서 “이 전 부지사의 뇌물 재판인데 이 사건과 아무런 관계가 없는 이 대표가 조서를 확보해 다른 목적으로 사용한 것으로 매우 부적절하다”고 문제를 제기한 바 있다. 재판부도 “있어서는 안 될 일”이라며 엄중히 경고한 것으로 전해졌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