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zing 사이트 갈무리]

올여름 베트남 여행 예약 비중이 가장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여행 수요는 7월 말이 가장 많았다. 

(주)하나투어(대표이사 송미선, 육경건)가 7~8월 해외 기획 여행상품 예약 동향을 분석한 결과 이같이 나타났다.

지역별로 살펴보면, 동남아 예약 비중이 전체 해외여행 상품의 47.0%를 차지했다. 이중 베트남은 26.2%를 기록했다. 괌(10.9%), 서유럽(9.0%), 필리핀(8.9%), 일본(8.0%)은 그 뒤를 이었다. 

여행 시기는 ​7월 말(7월 21~31일) 비중이 26.2%로 가장 높았다. 8월 초(8월 1~10일)는 19.4%를, 7월 중순(7월 11~20일)은 16.6%를 각각 차지했다. 
 
한편 하나투어는 8월 이후 늦여름에도 예약 가능한 베트남 다낭, 태국 푸껫 등 전세기 여행상품을 선보였다.

하나투어 관계자는 "전세기를 활용한 이 상품은 예약도 원활하고, 가격도 경쟁력이 있다"고 전했다.

자세한 내용은 하나투어 닷컴과 모바일앱을 통해 확인하면 된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