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로봇산업진흥원]

한국로봇산업진흥원은 지난 3일 코엑스 B홀에서 로봇 전문 액셀러레이터 와이앤아처와 함께 ‘2021 제2기 KOREA 로봇 데모데이(ROBOT DEMODAY)’를 개최했다.

한국로봇산업진흥원은 유망 로봇기업들의 투자 생태계 활성화 및 비즈니스 시장 진출을 위해 서울국제발명전시회와 연계, 투자자를 대상으로 기업과 제품을 소개하는 전시회와 IR 행사를 열었다.

서울국제발명전시회 내 로봇 특별 전시관인 ‘ROBOT PLAZA’는 시연과 체험을 중심으로 1일부터 4일까지 열렸고, IR 발표를 하는 기업들 다수가 특별관뿐만 아니라 부스 전시로도 참여했다.

ROBOT PLAZA 전시관에서는 로봇 제품의 체험‧시연‧전시를 통해 로봇산업 트렌드를 소개했다. 특히 교육용로봇, 웨어러블로봇, 돌봄로봇, 자율주행로봇 등 생활 속 다양한 분야에서 만나볼 수 있는 로봇 기술을 직접 경험해보는 장으로 마련했다.

이번 데모데이는 지난 5월에 이어 2기로 열렸다. 로봇 기업의 IR 피칭은 물론, 투자자와의 네트워킹을 통해 기업과 제품을 소개하고 정보를 공유했다.

참석한 기업은 짐보로보틱스, 디알드라이브, 본시스템즈, 이레텍, 서큘러스, 플래시인스퍼레이션, 아임시스템, 오퍼스원, 피씨오낙 등 총 9개사다. 또한 심사 및 참관을 위해 국내 투자사 20개사, 기관 담당자 등이 참여해 로봇기업에 대한 관심을 나타내기도 했다.
 
손웅희 한국로봇산업진흥원 원장은 "우리의 삶이 산업을 바꾸는 시대에 접어들며 로봇 시장이 커지고 있다. 꿈이 희망이 되고, 희망이 제품이 되고, 제품이 기술로 발전하기 위해 투자자분들의 많은 관심을 부탁드린다"라고 말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한중 문화교류 흔적 찾기 사진 공모전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