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행정안전부 선정, 3년간 국민 행복민원실 지위 유지

영양군은 1일 군청 본관 입구에서 2021년 ‘국민 행복민원실’ 인증 현판식을 개최했다. [사진=영양군]

경북 영양군은 1일 군청 본관 입구에서 2021년 ‘국민 행복민원실’ 인증 현판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날 현판식에는 오도창 영양군수, 장영호 영양군의회 의장, 오제호 직장협의회장과 국·실·과장 외 민원실 직원 등이 함께했다.
 
행정안전부는 매년 245개 지자체, 193개 교육청, 1078개 특별행정기관의 신청을 받아‘공간, 안전 환경 및 서비스 운영에 대해 서면평가, 현지심사, 체험평가 후 민원만족도를 반영해 국민 행복민원실을 선정하고 있다.
 
올해는 17개의 국민 행복민원실이 신규로 선정됐으며, 영양군은 전년도 실패 후 재도전으로 인증이라는 성과를 거뒀다.
 
군은 인증을 위해 군청 전정에 교통약자용 주차 유도선 표시, 장애인 및 임산부 표지판 정비, 휠체어보관소 설치, 청사 안내판, 부서 호실 표기 등 내·외부 환경을 개선했다.
 
또한, 생활민원바로처리반 및 사전예약 야간민원실 운영, 민원처리 기간 단축을 위한 유기한민원 스피드지수시스템 구축, 무인민원발급기, 주민등록 등·초본 수수료 면제 등 수요자 중심으로 민원서비스를 크게 개선한 점에서 높은 점수를 받았다.
 
이번 인증으로 영양군은 행안부로부터 오는 2024년 12월 31일까지 지위가 유지되는 국민 행복민원실 인증현판, 장관기관표창, 상금 100만원을 수여 받게 된다.
 
오도창 영양군수는 국민 행복민원실 선정을 위해 노력한 직원들을 치하하고, “앞으로도 인증기관 위상에 걸맞게 군민 한 분 한 분에게 정성을 다하는 민원서비스 제공에 최선을 다하자”라고 말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한중 문화교류 흔적 찾기 사진 공모전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