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익스펙팅젠원(#ExpectingGen1)’ 캠페인…MZ 세대 참여 유도 이벤트 영상 선봬
현대자동차가 글로벌 브랜드 홍보대사 방탄소년단(BTS)과 함께 MZ 세대(밀레니얼+Z 세대)를 상대로 탄소 중립의 중요성을 알리는 행보에 시동을 걸었다.

현대차는 방탄소년단이 출연하는 디지털 이벤트 영상을 공개하고, 고객이 직접 참여할 수 있는 ‘익스펙팅젠원(#ExpectingGen1)’ 캠페인을 실시한다고 20일 밝혔다.

익스펙팅젠원 캠페인은 ‘제너레이션 원을 기다리며(Expecting Generation One)’ 테마로 추진하고 있는 글로벌 커뮤니케이션의 일환이다. 다양한 소셜 네트워크 채널을 통해 고객 참여가 가능한 디지털 캠페인이다. ‘제너레이션 원’은 탄소중립 실현에 따른 긍정적인 변화를 몸소 느끼며 살아갈 첫 미래 세대를 지칭해 현대차가 붙인 이름이다.

이번 캠페인은 지속 가능한 미래를 향한 변화에 글로벌 고객들이 진정으로 공감하고 동참할 수 있도록 마련했다. 특히 친환경 소비에 열정적인 MZ세대를 대상으로 탄소중립의 개념을 쉽고 친근하게 전달하기 위해 기획했다.

현대차는 디지털 영상 공개와 함께 △동영상 소셜 미디어 틱톡(TikTok) △인스타그램 릴스(Reels) △유튜브 쇼츠(Shorts)를 활용해 고객이 직접 참여할 수 있는 두 종류의 챌린지 이벤트도 실시한다.

중독성 있고 흥미로운 동작으로 탄소중립의 개념을 챌린지 안무로 개발해 고객 참여를 유도하는 '댄스 챌린지(#Move4Gen1)', 탄소중립을 통해 미래 세대인 제너레이션 원에 물려줄 수 있는 것을 온라인으로 전파하는 '릴레이 챌린지(#Pass2Gen1)' 등이다.

다음 달까지 진행하는 챌린지는 이벤트 영상 속 방탄소년단이 설명하는 메시지 등을 시청 후 고객 본인만의 콘텐츠를 직접 만들어 틱톡 등 플랫폼을 통해 공유하면 된다.

현대차 관계자는 “글로벌 MZ세대에게 아직 낯선 탄소중립을 쉽게 이해할 수 있도록 그들이 좋아하는 채널과 콘텐츠를 활용해 이번 영상과 이벤트를 마련했다”며 “앞으로도 지속가능한 미래를 위해 글로벌 고객들과 세대를 아우르는 진정성 있는 소통을 이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현대자동차가 방탄소년단과 함께 디지털 이벤트 영상을 공개하고, 고객이 직접 참여할 수 있는 ‘익스펙팅젠원(#ExpectingGen1)’ 캠페인을 실시한다.[사진=현대자동차 제공]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