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신’ 접종으로 끝난 게 아니다···“돌파감염 29명·경기 14명 최다”

이재훈 기자입력 : 2021-06-18 17:01

[사진=연합뉴스]


국내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을 2차례 모두 접종한 뒤 확진된 ‘돌파 감염’이 29명으로 집계됐다. 

박영준 중앙방역대책본부(방대본) 역학조사팀장은 18일 정례 브리핑에서 “지난 14일 0시 기준으로 국내에서 확인된 돌파감염 사례는 총 29건이며, 모두 국내에서 확인됐다”고 밝혔다.

이 가운데 1건은 국외 접종기관에서 접종한 뒤 국내에서 확진된 사례다. 나머지는 모두 국내에서 접종 후 확진됐다.

국내에서 확진된 28명을 보면 경기 14명, 서울 5명, 제주 3명, 부산 2명, 대구·대전·경남·충북 각 1명이다.

박 팀장은 “2차까지 접종을 한 뒤 14일이 지난 시점에서 확진된 사례를 돌파감염으로 보지만 실상 유효 접종(항체 형성) 이전에 감염된 것으로 보면 된다”며 “국내는 전체 백신 접종 건수 대비 발생률이 낮고, 지역별로도 특정 경향성을 의미하는 수치로 보기는 어렵다”고 설명했다.
 
  • 아주경제 공식 카카오채널 추가
  • 아주경제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페이스북 좋아요
컴패션_PC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