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은행, 지스트와 맞손…AI 융합 디지털뱅크 구현한다

백준무 기자입력 : 2021-06-19 05:00
광주은행이 광주과학기술원(GIST, 지스트)과 손을 잡고 인공지능(AI) 융합 디지털뱅크를 구현한다.

18일 광주은행과 지스트는 송종욱 광주은행장과 김기선 지스트 총장, 양측의 관계자 등이 참석한 가운데 AI 산업 육성을 위한 협약식을 가졌다. 

두 기관은 이번 협약에 따라 AI 분야의 역량 확보와 우수 기술 인재 육성을 위해 상호협력하며 교류를 확대해 나가기로 했다. 장기적으로 인공지능 기술 파트너십도 구축한다. 주요 협약내용은 △AI 인재양성 및 우수 인재 확보 △AI 관련 지역 업무협력 강화 △금융 관련 AI 산학과제 수행 등이다.

송 행장은 "AI의 활용은 급변하는 디지털 금융 환경의 핵심 부문"이라며 "이번 협약을 계기로 금융 분야에 접목할 수 있는 AI 활용 산학과제를 공동 발굴하고, 실질적인 혁신 금융서비스를 도모함으로써 AI 산업 성장의 금융 파트너로 상생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현재 광주은행은 AI 기반으로 보이스피싱 예방 시스템과 고객상담 자동응답 시스템인 챗봇 서비스를 운영하고 있다. 로보어드바이저를 활용한 펀드 추천 서비스 등 디지털 신기술을 활용한 완성도 높은 디지털 금융서비스를 제공 중이다. 오는 8월에는 새로운 스마트뱅킹 애플리케이션을 출범하기 위해 재구축 개발을 진행하고 있다.

송종욱 광주은행장(오른쪽)이 18일 광주과학기술원과 인공지능(AI) 산업 육성을 위한 협약을 맺고 김기선 총장과 기념 촬영하고 있다. [사진=광주은행 제공]


  • 아주경제 공식 카카오채널 추가
  • 아주경제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페이스북 좋아요
컴패션_PC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