르노삼성, '부산청춘드림카지원사업' 2차 모집..."청년 취업 장려한다"

김성현 기자입력 : 2021-06-16 15:49
르토삼성자동차가 부산시 청년들의 취업을 장려하기 위해 친환경 차량을 지원한다.

르노삼성차는 부산시와 함께 교통취약지역 내 청년 취업 장려를 위해 시행 중인 부산청춘드림카지원사업의 2차 지원자를 모집한다고 16일 밝혔다.

부산청춘드림카는 대중교통 여건이 취약한 동서부산권 산업단지에 신규 취업한 청년들의 출퇴근 지원을 위해 최대 2년간 전기차 및 차량 임차료를 지원하는 사업이다.

르노삼성차는 2018년부터 지난 3년동안 총 330대의 'SM3 Z.E.' 차량을 지원해 왔으며 올해부터 ‘르노 조에(ZOE)’를 새롭게 제공하고 있다. 지난 5월 10일 1차 선발자 35명에게 차량을 전달했으며 2차 선발자를 7월 2일까지 모집한다.

신청대상은 부산 거주자 중 강서구 및 기장군 내 중소·중견 기업에 근무하는 만 21~39세 청년이다. 이와 함께 공고일 기준 3년 이내 근무자 또는 취업 예정자로서 운전면허를 취득한지 1년이 넘어야 신청 가능하다.

부산청춘드림카 사업에 선발되면 전기차 임대료 중 월 42만원은 부산시가 지원하고 청년들은 연령별 보험료 차이에 따라 매달 20만1000원(만 26세 이상) 또는 25만9000원(26세 미만)을 부담하면 된다.

황은영 르노삼성차 커뮤니케이션본부장은 “올해의 EV(전기차) 세단으로 평가받고 있는 르노 조에를 통해 청년들의 출퇴근 문제 뿐만 아니라 기업의 인력난 해소, 우리 나라의 환경 개선까지 많은 도움이 될 수 있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지난달 10일 르노삼성자동차 부산공장에서 열린 '청춘드림카 전달식'에서 르노삼성자동차 구성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르노삼성자동차 제공]


  • 아주경제 공식 카카오채널 추가
  • 아주경제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페이스북 좋아요
컴패션_PC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