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홍남기 "부품기업, 매년 100개씩 미래차 부품기업으로 전환"

임애신 기자입력 : 2021-06-10 10:36
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10일 "매년 100개씩 오는 2030년까지 총 1000개 부품 기업을 미래차 부품기업으로 전환하겠다"고 밝혔다.

홍 부총리는 이날 오전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제11차 혁신성장 BIG3 추진회의'를 주재하고 "부품기업에 대한 사업 재편 컨설팅과 사업화 지원, 부품기업과 스타트업을 발굴·연계하는 스마트 브릿지 프로젝트 운영 등을 통해 전환을 지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이어 "전기차, 자율주행 등 완성차사의 미래 투자계획과 연계한 부품 소재 개발, 차량용 반도체 등 전략품목 개발 등 신사업모델 발굴을 집중적으로 지원할 것"이라며 "전 세계 신흥 미래차 기업을 대상으로 마케팅을 강화해 2030년까지 1000만달러 수출기업 250개를 육성하겠다"고 강조했다. 

 
  • 아주경제 공식 카카오채널 추가
  • 아주경제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페이스북 좋아요
2021 부동산정책포럼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