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코건설, 3635억원 규모 복합업무시설 개발사업 수주

안선영 기자입력 : 2021-06-07 10:30
디에이건설과 컨소시엄 구성…지분율 80%

송도 주상복합빌딩 투시도[사진=포스코건설 제공]


포스코건설 컨소시엄이 인천 송도신도시 국제업무단지 B5블록에 3635억원 규모의 대규모 비주거 복합업무시설 개발사업 공사를 수주했다고 7일 밝혔다.

포스코건설은 디에이건설과 컨소시엄을 구성해 지명경쟁을 거쳐 시공사로 최종 선정됐다. 지분은 80%다.

본 사업지는 2017년 8월 착공 이후 장기간 표류되다가, 시행사인 엘제이프로젝트 PFV가 지난해 12월 사업인수를 하고 시공사도 새로 선정됨으로써 사업이 정상 궤도에 오르게 됐다.

포스코건설은 2019년 초 인천 송도 테크노파크 AT센터 비주거 복합업무시설 수주 이후, 최근 주택 시장 규제 강화에 따라 대체상품으로 수요가 이전하는 분위기 속에 본 사업 수주 추진을 결정했다.

송도 B5블록 복합업무시설은 지하 5층, 지상 최대 39층 2개동을 섹션오피스, 주거형 오피스텔, 근린생활시설로 개발하는 사업으로 2025년초 준공 예정이다.

사업지는 인천1호선 국제업무지구 역세권 지역에 위치해 있다. 센트럴파크, 아라공원, 워터프런트 호수 등이 주변에 있어 주거 및 업무 환경이 우수하다. 섹션오피스, 주거형오피스텔, 상가 등은 다음달 분양 예정이다.

포스코건설 정희민 건축사업본부장은 "송도 B5블록 복합업무시설 신축공사는 최근 주택 시장 규제 강화로 투자수요가 유입되고 있는 섹션오피스와 주거형 오피스텔을 건립하는 사업"이라며 "포스코건설이 갖고 있는 역량을 발휘해 새로운 도시 패러다임에 맞는 명품 업무·주거문화단지를 선보일 계획"이라고 말했다.
  • 아주경제 공식 카카오채널 추가
  • 아주경제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페이스북 좋아요
컴패션_PC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