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오늘 확진자 500명대 중반 나올 듯

전환욱 기자입력 : 2021-05-04 08:51
종교 시설·학교 등 전국 곳곳 산발적 집단감염
국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이하 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4일 500명대 중반을 기록할 전망이다.
 

3일 경북 경주시 건천읍행정복지센터 주차장에 마련된 선별진료소에서 보건 담당자들이 주민들을 상대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검사를 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중앙방역대책본부에 따르면 전날 0시 기준 국내 코로나19 신규 확진자는 488명이다.

직전일인 2일(606명)보다 118명 줄면서 지난달 26일(499명) 이후 1주일 만에 500명대 아래를 기록했다.

이날 0시 기준으로 발표될 신규 확진자 수는 다소 늘어날 전망이다.

방역당국과 서울시 등 각 지방자치단체가 전날 0시부터 오후 9시까지 중간 집계한 신규 확진자는 총 484명으로, 직전일 같은 시간의 444명보다 40명이 많았다.

주요 감염 사례를 살펴보면 서울 은평구의 한 교회와 관련해 12명, 경기 안양시 불교시설 관련 총 11명이 감염됐다.

또한 안양시 한 고등학교와 관련해 누적 12명, 인천공항 관련 8명, 경북 구미시-칠곡군 노래연습장과 관련해 11명, 전북 남원시 유통시설 관련 8명 등이 양성 판정을 받았다.

  • 아주경제 공식 카카오채널 추가
  • 아주경제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페이스북 좋아요
컴패션_PC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