르노삼성, 4월 9344대 판매…전년 동월 대비 28.6%↓

김지윤 기자입력 : 2021-05-03 15:37
르노삼성자동차는 지난 4월 글로벌 시장에서 총 9344대를 판매했다고 3일 밝혔다. 이는 전년 동월 대비 28.6% 줄어든 수치다.

내수에서 총 5466대를 판매했으며, 이는 전년 동월 대비 50.4%가 줄어든 수치다. 해외에서는 전년 동기 대비 87.2% 증가한 3878대를 팔았다.

4월 내수는 르노삼성차 대표 모델 중형 스포츠유틸리티차량(SUV) 'QM6'가 3409대 판매되며 전체 실적을 견인했다. QM6 전체 판매 대수 중 친환경 LPG SUV인 QM6 LPe의 비중이 63.9%(2181대)를 차지했으며, 이어서 가솔린 모델이 1212대(35.5%) 판매됐다.

지난해 3월 출시한 소형 SUV 'XM3'는 1443대 판매됐다. 또 전기차인 '조에'와 '트위지'가 각각 66대, 96대가 판매됐다. 소형 SUV '캡처' 153대 및 '마스터 버스' 49대가 4월 한 달간 판매됐다.

수출은 QM6 891대, 중형 세단 'SM6' 1대, XM3 2961대, 르노 트위지 25대가 선적됐다.

르노삼성차 관계자는 "XM3는 유럽 시장에 선보인 초기 물량이 현지 언론 및 소비자들로부터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며 "유럽 시장에 안정적으로 공급을 이어갈 수 있다면 부산공장의 생산 물량 회복에 큰 기여를 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르노삼성자동차 중형 스포츠유틸리티차량(SUV) 'QM6'. [사진=르노삼성자동차 제공]


  • 아주경제 공식 카카오채널 추가
  • 아주경제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페이스북 좋아요
2021 부동산정책포럼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