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 마이종목]중국알루미늄 1분기 순익 30배 급등

배인선 중국본부 팀장입력 : 2021-04-28 11:23
'탄소중립' 시대에 전해알루미늄 공급 제한…고수익성 기조 기대
 
※'중국 마이종목'은 주식시장에서 이슈가 되는 중국 종목을 소개하는 코너입니다. '마이'는 중국어로 '사다(買)'와 '팔다(賣)'를 모두 뜻하는 단어입니다. 영어로는 '나(My)'를 뜻하기도 하죠. 이 코너를 통해 아주경제 중국본부에서는 매일 독자들이 중국증시에서 궁금해할 만한 종목을 소개합니다. [편집자 주] 
 
중국알루미늄(차이날코, 601600, 상하이거래소/02600, 홍콩거래소)의 올 1분기 순익이 30배 이상 급등한 것으로 나타났다.

중국알루미늄은 27일 발표한 1분기 실적보고서에서 당기 매출이 전년 동기 대비 32.55% 증가한 526억1400만 위안(약 9조원), 같은 기간 순익은 3025.68% 급증한 9억6700만 위안을 기록했다고 밝혔다.

지난해 중국알루미늄 매출이 2.22% 하락한 1859억9400만 위안, 순익은 13.14% 하락한 7억4100만 위안을 거둔것과 비교하면 크게 개선된 것이다.

올 1분기 전해 알루미늄 제품 가격이 상승한 반면, 원자재인 산화알루미늄 가격이 하락한 게  중국알루미늄 실적 상승을 견인했다. 

중국시장조사업체 윈드사에 따르면 1분기 중국내 전해알루미늄 선물가는 톤당 평균 1만6200위안으로, 전년 동기 대비 22% 상승했다. 반면 산화알루미늄 가격은 톤당 2354위안으로 4.33% 하락했다.

중국 은하증권은 전해 알루미늄 업종 경기가 회복세를 보인 덕분에 중국알루미늄 실적이 급등했다고 설명했다. 이어 탄소중립 시대를 맞아 앞으로 전해알루미늄 공급량이 제한되면서 전해알루미늄 산업의 고수익성 기조는 앞으로도 계속 이어질 것이라며 특히 중국 선두업체인 중국알루미늄이 수혜를 입을 것으로 전망했다. 
 
 

  • 아주경제 공식 카카오채널 추가
  • 아주경제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페이스북 좋아요
컴패션_PC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M&C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