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심, 백혈병 소아암 환아 위해 단체 헌혈

조재형 기자입력 : 2021-04-16 08:55
헌혈증 300여장 한국백혈병소아암협회에 기부

농심은 지난 15일 서울 동작구 신대방동 본사를 비롯해 안양, 안성, 아산, 구미, 부산 등 전국 공장에서 헌혈 캠페인을 진행했다. [사진=농심]


농심이 전사 헌혈 캠페인을 펼쳐 혈액수급에 힘을 보탰다.

농심은 지난 15일 서울 동작구 신대방동 본사를 비롯해 안양, 안성, 아산, 구미, 부산 등 전국 공장에서 헌혈 캠페인을 진행했다고 16일 밝혔다.

이날 모은 헌혈증 300여장은 한국백혈병소아암협회에 기부됐다.

농심이 기부한 헌혈증은 치료과정에서 수혈이 필요한 백혈병 소아암 환아들에게 전달될 예정이다.

사전 예약을 받고 방역수칙을 준수하며 헌혈을 진행했다는 게 농심 측의 설명이다.

이번 헌혈은 농심이 올해로 4년째 추진하고 있는 백혈병 소아암 환아 지원 활동의 일환이다.

농심은 2018년부터 면역력이 약해진 환아들에게 좋은 물을 제공한다는 취지로 백산수 지원 활동을 시작했다.

현재 환아 300가정과 한국백혈병소아암협회에서 운영하는 전국 10여개 지원시설에 매달 백산수를 보내주고 있다.

농심은 백혈병소아암 환아 대상 그림 공모전을 진행 중이다. 환아와 완치자를 응원하고, 사회적 인식을 개선하기 위해 진행되는 이번 공모전은 오는 5월 시상식을 앞두고 있다.

농심은 올해 연말 수상작이 삽입된 백산수 한정판을 출시한다. 농심은 한정판 판매금액의 일부를 사회공헌활동 사업비로 기부할 계획이다.

이외에도 농심은 어린이날 전국 소아암 병동 선물세트 증정, 골수이식 기념일 선물 증정, 환아 가족 야구장 초청행사, 대학생과 함께하는 국토순례 지원 등 다양한 활동을 통해 백혈병 소아암 환아 돕기에 적극 나설 예정이다.

농심 관계자는 “앞으로도 백혈병 소아암 환아뿐만 아니라 우리 사회에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이웃에 도움의 손길을 내밀며 사랑을 나누는 기업이 되겠다”고 말했다.

  • 아주경제 공식 카카오채널 추가
  • 아주경제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페이스북 좋아요
2021 부동산정책포럼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