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슬라이드 뉴스] 광화문광장 박정희 전 대통령 분향소···불법일까?
다음
18

우리공화당이 23일 서울 광화문광장에 박정희 전 대통령 분향소 명목의 천막 2개 동이 설치했다. [사진=연합뉴스]

우리공화당이 지난 23일 서울 광화문광장에 박정희 전 대통령 분향소를 목적으로 한 천막 2개 동을 설치했다.

우리공화당은 이날 “오전 0시 30분께 '구국의 영웅 박정희 대통령 서거 41주기 추도 분향소'를 세웠다”고 밝혔다. 우리공화당이 공지한 운영 시기는 24일부터 26일 오후 6시까지다.

이번 천막 설치는 서울시 허가 없이 진행된 것으로 알려졌다. 연합뉴스에 따르면 서울시 관계자는 “코로나19 방역 문제로 2월부터 광화문광장은 사용 승인을 하지 않고 있다”며 “오늘(23일) 중 천막 철거 관련 예고를 할 것”이라고 말했다.

앞서 서울시는 지난 7월부터 설치된 '고(故) 백선엽 장군 분향소'를 70여 일 만에 철거하고 주최 측에 불법점용 변상금과 행정대집행 비용을 청구한 바 있다.

지난 2월에는 광화문 세종대로 불법 집회천막 7개 동과 집회물품 철거 행정대집행을 진행했다. 당시 행정대집행에는 종로구, 종로경찰서, 종로소방서 등 인력 1350명과 트럭, 지게차 등 차량 10대가 동원됐다. 또한, 서울시는 소요된 비용 약 5000만원을 각 집회주체에 청구했다.

컴패션_미리메리크리스카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