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용보증기금, 민간 투자 증진 위한 '스타트업 데모데이' 개최

이보미 기자입력 : 2019-11-21 13:56

[사진=신용보증기금]

신용보증기금은 서울서부영업본부가 20일 오후 NHN한국사이버결제에 있는 서울 IoT센터에서 '스타트업 데모데이'를 개최했다고 21일 밝혔다.
 
이 행사는 '창성챌린지업×유 커넥트 시리즈 데모데이'라는 이름으로 신보 서울서부영업본부와 상상이비즈(상상투자조합), 메인비즈협회 가산지회가 협업해 공동 주최한다.
 
유 커넥트는 기술력과 창의력이 우수한 혁신 스타트업이 민간투자를 유치할 수 있도록 도와주는 신보의 투자유치 플랫폼이다.
 
이번 행사는 사회적 책임의식을 가지고 우수한 기술, 사업성을 가진 유망스타트업 기업들과 투자기관들을 매칭해 창업초기 단계에 있는 기업에 민간 투자를 증진하기 위해 마련됐다.
 
이날 행사에서는 최근 '위밋플레이스'라는 인기 앱을 출시한 위밋과 운동선수들의 신체·심리 컨디션관리 서비스인 '플코'를 운영하는 큐엠아이티 등 12개 기업이 기업 설명회(IR)를 한다.
 
행사에는 유명 액셀러레이터와 벤처캐피탈(VC) 등 50여명 내외의 스타트업 관계자들이 참석할 예정이다.
 
김충배 신보 서울서부영업본부장은 "우수한 스타트업이 성장할 수 있도록 마중물 역할은 물론 스타트업에 대한 민간투자가 활성화될 수 있도록 노력해나가겠다"고 말했다.
 
 
 
 


어린이꽃이 피었습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2019아주경제 고용·노동 포럼
    창간12주년 이벤트 아주탑골공원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