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콘란샵’ 신동빈 롯데 회장 눈에 띈 英 위스키잔···놀라운 가격대

이서우 기자입력 : 2019-11-14 22:01
롯데백화점 더콘란샵 개장행사 참석한 신동빈 회장 유일하게 직접 손에 든 영국 브랜드 위스키 잔은?
 

14일 롯데백화점 강남점에 들어온 더콘란샵을 방문한 신동빈 롯데그룹 회장(왼쪽 두 번째)이 휴 왈라 더콘란샵 CEO(왼쪽 네 번째)의 설명을 듣고 ‘와일드앤울프’ 위스키잔을 살펴보고 있다.[사진=롯데그룹 제공]



신동빈 롯데그룹 회장이 세계적인 명품 라이프스타일 편집숍 ‘더콘란샵(The Conran Shop) 코리아’를 방문했다. 재계 5위 대기업 총수의 눈에 띈 제품은 의외로 소박한 가격대의 위스키 잔이었다.

롯데그룹은 14일 신동빈 회장이 서울 롯데백화점 강남점에서 열린 ‘더콘란샵’ 개장 행사에 참석했다고 밝혔다.

이날 오후 7시경 매장에 도착한 신 회장은 강희태 롯데백화점 대표, 김성은 롯데백화점 더콘란샵 팀장, 휴 왈라(Hugh Wahla) 더콘란샵 CEO와 함께 30분 가량 매장을 둘러봤다.

그러던 중 신 회장의 눈에 띈 것은 빈티지한 상자에 든 위스키 잔이었다. 그는 휴 왈라 더콘란샵 CEO의 설명을 들으며 고개를 끄덕이던 이전과 달리, 위스키 잔이 든 상자를 직접 들어 살펴보기도 했다.

신 회장이 집어 든 위스키 언더락 잔은 ‘와일드 앤 울프(Wild and Wolf)’란 영국 브랜드의 제품이다. 잔을 흔들거나 회전시켜도 쉽게 내용물이 쏟아지지 않는 형태를 갖고 있다. 판매가는 5만9000원이다.

신 회장은 술을 잘 하지 못해 소위 말하는 ‘폭탄주’를 즐기지 않는다. 맥주나 도수가 아주 높지 않은 위스키 등을 한두 잔 마시는 정도에 그치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후 신 회장은 사이먼 스미스 주한영국대사와 경제 및 문화 차원에서 영국과의 긴밀한 협력을 지속해 나가자는 대화를 나눴다.
어린이꽃이 피었습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2019아주경제 고용·노동 포럼
    창간12주년 이벤트 아주탑골공원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