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 ​대한민국 친환경 대전' 코엑스서 열린다

조득균 기자입력 : 2019-10-22 00:00

 

'2019 대한민국 친환경대전'이 오는 23일 서울 코엑스 B홀에서 개막한다. 26일까지 나흘 간 '내가 그린(Green) 건강한 세상, 착한 소비 페스티벌'을 주제로 약 140개 업체가 함께한다.

1992년 '삼성 환경선언' 이후 지속적으로 녹색 경영에 힘써 온 온 삼성전자는 친환경 정책 및 에너지, 자원효율, 건강이라는 4개의 테마를 기획해 테마별 친환경 제품과 기술을 소개한다. 업계 최초로 환경성적표지를 취득한 고용량 V낸드, 폐플라스틱이 적용된 모니터 등 10여 개의 친환경 제품과 기술을 공개한다.

플라스틱 원천 사용량을 줄이기 위한 페트병 경량화와 소비자들의 환경 보호 동참을 위해 에코탭 라벨을 적용하는 등 친환경 패키지 개발에 몰두해 온 롯데칠성음료는 패키지 재활용 캠페인을 진행한다.

환경을 위한 지속가능한 패션과 가치있는 소비를 제안하는 코오롱인더스트리 FnC의 래코드는 패션업계 업사이클링 시장의 선두 기업으로 업사이클링 체험 클래스를 운영한다.

에코 스테이지에서는 초중고생을 대상으로 진행하는 친환경 퀴즈 대회 '도전! 에코 골든벨'과 지속가능한 패션을 주제로 한 패션쇼 '지속가능한 패션 퍼포먼스', 각계 인사들이 친환경을 주제로 다양한 강연을 펼치는 '에코 세상을 바꾸는 시간' 등이 진행된다.

친환경과 관련한 각종 만들기와 체험 클래스도 '에코 체험 클래스'로 운영된다. 폐안경알, 자투리 가죽, 못 쓰게 된 섬유 등 생활 속 쓰레기들을 소재로 하는 다수의 업사이클링 클래스를 비롯해 면생리대, 종이 방향제, 친환경 물비누 등 친환경 생활 용품 등을 만들 수 있는 DIY 클래스 등이 준비된다.

효율적 관람을 제안하는 스탬프 랠리 프로그램도 운영된다. '에코 어라운드 투어'는 제로 미세먼지 연구소, 제로 일회용품 연구소, 친환경 생활지원센터 등 각 테마별 부스를 차례로 관람하며 스탬프를 모으는 프로그램이다. 모든 스탬프를 모은 관람객에게는 휴대폰 그립톡을 증정한다.

친환경대전 관계자는 "전 국민이 친환경 생활에 관심을 갖고 직접 실천할 수 있도록 유용하고 재미있는 콘텐츠를 준비했다. 현장을 찾아주시는 참관객들이 유익한 시간을 보내시길 바란다"고 전했다.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