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뉴브의 악몽'... 헝가리서 열차-차량 충돌사고로 한국인 3명 사망

곽예지 기자입력 : 2019-08-23 06:48
헝가리 부다페스트에서 한국인들이 탑승한 승용차가 열차와 충돌해 한국인 3명이 숨졌다고 로이터통신 등 외신이 22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이날 충돌 사고는 헝가리 부다페스트 북쪽 60킬로미터 지점에서 발생했다. 이 지점은 다뉴브강의 흐름이 동서에서 남북으로 바뀌는 일명 ‘다뉴브 벤드’라 불리는 곳으로 유명한 관광지다.

현지 경찰은 이 곳에서 한국인들이 탑승한 승용차가 적색 신호를 무시하고 철로로 돌진해 열차와 충돌했다고 밝혔다. 

그러나 경찰은 이들이 관광객인지는 알 수 없으며 자세한 신원도 파악되지 않는다고 했다. 

이번 사고는 지난 5월 29일 헝가리 다뉴브강 유람선이 침몰해 한국인 관광객 25명이 숨지고 1명이 실종된 사건이 발생한지 석 달도 되지 않아 일어났다.
 

지난 6월 11일(현지시간) 헝가리 부다페스트 다뉴브강 머르기트 다리 허블레아니호 인양 현장에서 현지 언론인들이 인양모습을 취재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어린이꽃이 피었습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제3회 서민금융포럼
    김정래의 소원수리
    아주경제 사진공모전 당선작 발표 안내 2019년 8월 23일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