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자생한방병원, 기성보건지소 한방 의료봉사 실시

신보훈 기자입력 : 2019-07-10 14:30

[대전자생한방병원 의료진이 진료소를 찾은 고령 농업인에게 침 치료를 시행하고 있다.(사진=자생한방병원)]


대전자생한방병원은 지난 9일 대전 서구 기성동에 위치한 기성보건지소를 방문해 한방 의료봉사를 실시했다고 10일 밝혔다.

기성동 주민의 평균연령은 55.1세로 대전시에서 가장 높다. 산지와 농지가 면적 대부분을 차지해 의료·복지시설도 부족한 실정이다. 이에 대전자생한방병원은 2010년부터 매주 화요일 기성보건지소에서 한방 의료봉사 활동을 펼치고 있다.

이날은 대전자생한방병원 의료진이 고령 농업인 30여 명을 대상으로 개인별 맞춤형 건강 상담과 함께 침 치료를 진행했다. 또한, 장마철을 대비해 일상생활에서 따라할 수 있는 스트레칭과 지압법 등 척추·관절 건강관리법을 교육하기도 했다.

의료봉사에는 자생한방병원 글로벌 인턴십 프로그램을 이수 중인 두바이 모하메드 빈 라시드 의과대학(Mohammed Bin Rashid University Of Medicine and Health Sciences, MBRU) 의대생들이 참관하기도 했다.

김영익 대전자생한방병원 병원장은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통해 지역사회와 상생하는 것이 대전자생한방병원의 역할이라고 생각한다”며 “앞으로 사회·경제적으로 어려움을 겪는 의료취약계층에게 도움을 줄 수 있도록 노력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2019년 한·중 우호 노래경연대회-접수:2019년9월10일(화)까지
    김정래의 소원수리
    아주경제 사진공모전 당선작 발표 안내 2019년 8월 23일
    2019GGGF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