쿠릴열도 화산섬 분화…주변 운항 여객기 주의 요구

안선영 기자입력 : 2019-06-23 19:41

러시아령인 쿠릴열도의 한 화산섬에서 분화가 발생해 주변을 운항하는 항공기에 주의보가 내려졌다.

NHK에 따르면 홋카이도(北海道) 에토로후섬에서 북동쪽으로 450㎞가량 떨어진 쿠릴열도 라이코케섬 화산이 22일 오전 3시쯤 비교적 큰 규모로 분화했다.

이 분화로 생긴 연기가 상공으로 1만3천m 높이까지 치솟은 뒤 바람을 타고 섬 동쪽으로 퍼져나갔다.

일본 기상청은 화산재 연기가 23일 중으로 알류샨 열도 근해의 상공으로 번질 것으로 예상하면서 주변 항로를 이용하는 항공사에 주의를 당부했다.

비행기가 화산재 속을 날아갈 경우, 이를 빨아들인 제트 엔진이 멈추거나 조종실 창문이 긁힐 우려가 있다고 기상청은 설명했다.
 

[사진=구글어스]


어린이꽃이 피었습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2019아주경제 고용·노동 포럼
    창간12주년 이벤트 아주탑골공원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