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슬라이드 #SNS★] 선미, 40kg대에서 50kg까지 어떻게 변했나
다음
116
가수 선미가 자신의 몸무게를 인증하며 체중 증량 사실을 알렸다.

지난 17일 선미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50.0kg을 가리키는 체중계를 찍은 사진을 올렸다. 최근 한 잡지와의 인터뷰에서 선미는 “미국 투어를 위해 큰마음을 먹고 49kg까지 찌웠다. 8kg을 증량했다”고 밝히며 자신의 마른 몸을 보완하고자 노력 중이라고 밝힌 바 있다.

앞서 선미는 166cm에 40kg대 몸무게로 너무 마른 몸에 팬들의 걱정을 샀다. 지난 1월 선미의 인스타그램에 “살을 찌워라”라는 댓글이 달렸다. 이에 선미는 “여러분들이 내 체중을 걱정하고 있는 걸 안다. 나 또한 내가 너무 말라 보인다는 것을 안다”며 “하지만 난 정말 괜찮다. 살이 더 찔 테니까, 많이 먹고 운동할 거니까. 제발 이제 내 체중에 대한 걱정은 그만해 달라. 부탁한다”고 직접 댓글을 남기기도 했다.

한편 40kg대 말렸던 선미가 50kg대의 건강한 몸매로 변한 과정을 슬라이드 화보로 담아봤다.
 

선미, 체중 증량 전(왼쪽)과 후의 모습. [사진=선미 인스타그램]



 

어린이꽃이 피었습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