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포토] 머스크, 유인 우주선 '스타십 ' 첫 공개..."영화 '인터스텔라'가 현실로?"

최예지 기자입력 : 2019-01-12 15:23

유인 우주선 '스타십(Starship)'. [사진=일론 머스크 스페이스X 최고경영자 트위터 캡처]


11일 인류를 달·화성으로 실어나를 유인 우주선 '스타십(Starship)'의 모습이 처음으로 드러났다. 일론 머스크 스페이스X 창업자 겸 최고경영자(CEO)는 이날 자신의 트위터에 "텍사스 발사장에서 스타십 시험비행 로켓이 이제 막 조립을 마쳤다"며 "이는 렌더링 된 것이 아닌 실제 모습을 찍은 사진"이라며 궤도 전 수직 이·착륙 시험비행을 위해 완전 조립된 스타십의 실제 모습을 공개했다. 그동안 스타십은 조립과정에서 부분적인 모습이 공개된 적이 있지만 전체 모습이 공개된 것은 처음이다. 스페이스X과 머스크 CEO는 스타십 시험비행 일정에 관해 구체적인 대답을 내놓지 않은 상황이지만 한두 달 내로 이뤄질 것으로 보인다.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