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술타트업] 교육 스타트업, '도아줌' 김성훈 대표 인터뷰

윤정훈 기자입력 : 2019-01-07 11:27

'술타트업'은 스타트업 종사자와 만나 진솔하게 술을 한 잔하면서 이야기를 나누는 이른바 '술방' 코너입니다. 스타트업 분야가 재밌는 소재가 아닌만큼 사람사는 이야기를 위주로 다루려고 합니다. 스타트업을 준비 중인 분, 스타트업을 종사하시는 분들이 재밌게 봐주셨으면 합니다.<편집자주>

고정 패널: 윤정훈 기자, 이정협 팀터바인 팀장
장소 : 더벤처스 뉴블록
촬영 및 제작 지원: 허범석, 이유환

◆제2잔, 청소년 학습을 도와주는 서비스 '도아줌'

청소년을 대상으로 학습을 도와주는 서비스 '도아줌'을 운영하는 도움팩토리 김성훈 대표를 만났습니다.

도아줌은 현재 웹과 앱에서 서비스를 하고 있습니다. 사용자는 자신이 학습한 플래너를 사진으로 찍어올리면, 도아줌 멘토들이 일 단위로 피드백을 하고 있습니다. 현재 유료회원을 대상으로 서비스 하고 있습니다.

도아줌은 한 마디로 헬스장의 트레이너 같은 역할입니다. 공부 근육을 만들기를 원하는 청소년들은 도아줌을 통해서 자기주도학습을 배워나갑니다. 장기적으로는 스스로 공부할 수 있도록 도아주는 것이 서비스의 목표입니다.

김 대표는 "자기주도학습하면 도아줌을 떠올리게 하는 것이 목표"라며 "향후에는 사용자가 본인의 성적이나 학습 플래너 등 계획을 넣으면 실제 활용가능한 공부 시간과 시간 밸런스를 잡아주는 알고리즘을 개발할 생각이다"라고 말했습니다.
 

[사진=술타트업]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