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민화보 한국인의 중국이야기③] 김봉인 베이징 현대자동차 생산본부 전무

곽예지 기자입력 : 2018-12-12 18:11
고은과 함께보는 중국
 

고은과 합께보는 중국[사진=인민화보 한국어 월간지 유튜브 공식계정]


중국 인민화보의 한국어 월간지가 개혁개방 40주년을 맞아 자사 영상 콘텐츠 간판 코너인 '고은과 함께보는 중국'을 통해 한국인의 중국이야기 시리즈를 게재했다.

인민화보는 "중국 개혁개방 이후 많은 한국인이 중국에 정착했다"며 "이들은 중국의 발전을 몸소 체험하고, 중국에서 그들의 삶을 열정적으로 살아가고 있다"고 전했다.

실제로 주중 한국대사관 자료에 따르면 지난해 기준 중국에서 유학, 취업을 하거나 거주하고 있는 한국인은 약 35만명에 달한다. 인민화보가 이들 중 일부의 생활을 구체적으로 소개하는 셈이다.

'한국인의 중국이야기 시리즈' 세번째 주인공인 김봉인 베이징 현대자동차 생산본부 전무는 2006년 기아자동차 중국 공장을 거쳐 2013년부터 현대자동차 중국 공장에서 일하고 있다. 중국 자동차 시장의 발전 과정을 몸소 체험한 셈이다. 그는 "더 많은 중국인들이 현대자동차를 사랑해주길 바란다"고 희망한다.  

인민화보는 김 전무와의 인터뷰를 통해 중국에 대한 그의 생각을 생활을 영상에 담았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