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LOBAL VIEWS 아주경제 - 아주 잘 정리된 디지털리더 경제신문

검색
5개국어 서비스
실시간속보

홍남기 "금융위 일제조사 뒤 암호화폐 입장 정리"

윤동 기자입력 : 2018-10-10 20:35수정 : 2018-10-10 20:35
10일 국회 정무위원회 국정감사에서 답변

18일 오전 국회 정무위원회 전체회의에서 홍남기 국무조정실장이 의원들의 질의에 답하고 있다.[남궁진웅 기자, timeid@ajunews.com]


홍남기 국무조정실장은 10일 "금융위원회가 9∼10월 암호화폐공개(ICO·Initial Coin Offering) 관련 일제 조사를 하고 있다"며 "조사결과가 나온 뒤 다음 달에는 정부 입장을 어느 정도 형성하려 한다"고 말했다.

홍 국조실장은 이날 정부세종청사에서 열린 국회 정무위원회의 국무조정실·총리비서실 국정감사에서 'ICO 관련 정부 논의가 있느냐'는 전해철 더불어민주당 의원의 질의에 이 같이 답했다. ICO는 암호화폐를 발행하고 투자자에게 이를 판매해 자금을 모집하는 행사를 뜻한다.

홍 국조실장은 "국내에서 ICO가 금지돼 있지만, 편법적 방식으로 하는 게 있다고 해서 관련 조사를 진행하고 있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블록체인 산업 육성 관련 예산은 올해 140억원, 내년 200억원"이라며 "모든 재정·행정지원을 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답변에 대해 전 의원은 "정부가 블록체인 산업 육성과 관련해 너무 일반론적으로 말하는 것 같다"고 지적했다.

장병완 민주평화당 의원도 "유엔보고서 등을 통해 블록체인 기술 성장 전망이 다양하게 나오고 있는데, 정부에서는 2월 이후 논의가 사라져버렸다"고 지적했다.

네티즌 의견

0개의 의견이 등록되어 있습니다.
0자 / 300자
아주TV 구독자 3만 돌파 이벤트
당신의 콘텐츠에 투표하세요
뉴스스탠드에서 아주경제를 만나보세요